뭐든지 자기 편한대로 해석하는 녀석

누가 뭐래도

그냥 자기가 듣고싶은대로 듣는 녀석

내 아들이지만

가끔은

녀석이 무지하게 부러울때가 있다. 



Nikon F100 / 후지 리얼라

Nikkor AF 50.4D




'내 사진들 > ┌ 내 분신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물 만난 녀석들  (0) 2008.11.17
해승맨~~~  (0) 2008.11.17
해승  (0) 2008.08.16
소래에서 #2  (0) 2008.08.16
소래에서 #1  (0) 2008.08.16
놀이터에서  (0) 2008.07.20
Posted by 해인아범 heinpap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