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1주일도 안된거 같은 녀석들.

눈도 제대로 못뜨고 깽깽~~하고 울기만 한다.

이전에 키웠던 까비랑 비교가 안되게 손이 가고 힘들고...걱정이 된다.



해인, 해승 키울때 만큼이나 걱정이 되고...안타깝고 마치 늦둥이를 보는 거 같다...ㅋㅋ


아직 암놈인지 숫놈인지 모르겠지만 일단 순덕이 & 순심이...로 잠정 결정






'냥's Story (순덕이와 순둥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덕이랑 둥이랑  (0) 2016.04.30
순덕 & 순둥  (0) 2016.04.21
냐옹이 매직 타임~  (0) 2016.04.20
아깽이들 일상  (0) 2016.04.19
아깽이들 이름 지었네요  (0) 2016.04.18
집사 등극  (0) 2016.04.17
Posted by 해인아범 heinpap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