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투르칸(TURCAN) 애플 에어팟(Airpod) 케이스



이번에 소개할 제품은 앵키하우스에서 새롭게 출시한 투르칸(TURCAN) 천연 가죽 에어팟 케이스입니다.


플(Apple)의 기기들을 보면서 가장 부럽고 대단하다고 느끼는건 기기 자체의 성능보다는 엄청난 종류의 주변기기와 액세서리들입니다. 단순히 액정 보호용품이나 케이스뿐 아니라 이런것도 있어?? 라고 놀라게 되곤 합니다. 그만큼 애플 기기들의 사용자들이 많다는 이야기겠죠.


이번에 소개할 제품 역시 이런 액세서리의 일종으로 애플의 TWS인 Airpod을 보관할 수 있는 케이스입니다. 많은 사용자들은 저렴한 가격의 실리콘 케이스를 사용하고 있지만 이번에 소개하는 투르칸 제품은 천연 가죽으로 만든 케이스입니다. 가격은  37,800원으로 천연 가죽이라는 재질때문에 기존의 케이스들에 비해 조금 높은 편입니다.


투르칸  천연 가죽 케이스 제품은 에어팟뿐 아니라 애플 펜슬과 매직 마우스를 보관할 수 있는 케이스도 있습니다. 제품 가격들은 모두 비슷한 수준입니다. 단순히 케이스에 몇만원씩을 투자하는 사람들이 있을까?? 라고 물을 수도 있지만 가성비가 좋은 보급형 라인의 제품들을 자주자주 바꿔서 사용하는 사용자들이 있는 반면 이런 프리미엄급의 제품들을 원하는 사용자들도 있고 특히나 애플 기기들은 이런 프리미엄급의 액세사리 등이 꽤 많은 편입니다.



이번 시간은 제품의 특성상 다른 하드웨어들처럼 비교나 테스트를 할 수 있는 제품이 아니기때문에 가볍게 포토샷정도로 봐주시기 바랍니다.  곰돌이 키링은 기존에 사용하던 제품이라 때가 좀 탔네요. ^^



박스는 내부가 보이는 구조로 되어 있습니다. 투르칸 에어팟 케이스는 블랙 / 브라운 두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애플의 액세서리는 언제봐도 참 놀랍습니다. ^^



봉인 스티커가 부착되어 있습니다.




투르칸 가죽 케이스를 장착한 상태에서도 무선 충전이 지원되므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탈리아 국기(일 트리콜로레)를 떠오르게 하는 세가지 색이 보입니다.



이거 진짜 가죽(Genuine Leather)이야~~~~~라고 알려주네요. ^^



저도 40대 중반의 아재지만 절대 저렇게 바지에 걸고 다니지는 않습니다. 



플라스틱 케이스에 안전하게 보관이 되어 있습니다.



요즘 날씨가 너무 좋아서 집앞의 공원에서 산책도 할겸 야외 촬영을 해봐습니다. 




가방이나 다른 액세서리등에 고정할 수 있는 고리부분입니다. 고리부분의 잠금 장치의 장력이 제법 강한편이라 쉽게 빠지지 않을거라 생각합니다. 박스 사진처럼 바지에 걸고 다니는건 아무리 생각해도 좀 아닌거 같습니다. ㅎㅎ



가죽은 약간 밝은 브라운(갈색) 계열입니다.



케이스 내부에는 모양을 잡아주기 위한 스티로폼과 돌돌 말려진 비닐이 있습니다. 이 비닐의 용도를 잘 모르겠네요.



열고 닫을 수 있는 똑딱이 단추가 있으며 단추 위에는 LED를 확인할 수 있는 구멍(Hole)이 있습니다.



이탈리아를 상징하는 3가지 색으로 포인트를 주었습니다.



가죽 장인이 한땀한땀 바느질로 만들어서 그런지 만듦새나 마감은 상당히 좋은 편이였습니다.



케이스를 촬영하면서 느낀 부분인데 이 케이스는 여성보다는 남성을 타킷으로 삼은거 같습니다. 아기자기하고 귀여운 느낌보다 통가죽으로 뭔가 강인하고 투박(?)한 느낌적인 느낌이였습니다.



기존에 사용하던 실리콘 케이스와 키링(인형)입니다. 제가 사용하던건 아니고 여동생이 사용하는 제품인데 저 실리콘 케이스와 키링(인형)을 종류별로 구입하다보니 10만원 가까이 들어가더군요. 





애플(Apple) 아이팟 케이스와 딱 맞게 제작이 되었습니다.



투르칸 케이스에 장착한 상태에서도 버튼(초기화)을 누를 수 있습니다.



똑딱이 버튼 역시 타이트한 편으로 케이스가 쉽게 열리지는 않습니다.



한가지 아쉬운 점은 투르칸 케이스를 열 경우 아이팟 케이스와 같이 열리지 않아서 조금 불편하더군요.



가죽 느낌이 사진으로 보던 것보다 더 좋았습니다. 블랙보다는 브라운이 가죽 느낌을 좀 더 잘 살려줍니다.



라이언과 잘 어울리네요. ^^



기존에 사용하던 키링도 연결을 해보았습니다.



곰돌이와도 잘 어울립니다. ^^





이번에는 마이크 와조스키입니다.



가죽이라서 좀 튈거라 생각했는데 다양한 액세서리(키링)과도 잘 어울리더군요. 역시 블랙보다는 브라운입니다. ^^



아랫쪽에는 충전을 할 수 있는 8핀 포트가 있습니다.



케이스에서 분리할 필요 없이 바로 케이블을 연결할 수 있습니다.



집에서 사용하는 멀티 충전독입니다. (아이폰, 아이팟, 애플워치)



가죽을 결합(바느질)하기 위한 부분때문에 충전독에는 장착이 되지 않더군요. 




지금까지 투르칸(TURCAN) 아이팟 천연가죽 케이스에 대해 살펴보았습니다.


투르칸 아이팟 케이스를 사용하면서 가장 마음에 드는 부분은 천연 가죽이라는 재질과 더불어서 만듦새 부분이였습니다. 수작업으로 작업을 해서인지 마감도나 바느질 부분도 꽤 높은 수준이였습니다. 가격이 다소 높은 편이기는 하지만 이정도 수준이라면 이런 가격이 이해가 되더군요. (그래도 조금 부담이 되는건 사실입니다. ^^)


가죽 원래의 느낌을 잘 살려서 다양한 액세서리등을 추가로 연결할 수 있는 부분이나 똑딱이와 연결 고리등이 쉽게 열리지 않는 부분 역시 만족스러웠습니다. 다만 케이스를 열경우 아이팟이 같이 열리지 않는 부분은 아쉬웠습니다.


가죽 재질의 느낌을 좋아하는 사용자들에게는 좋은 선택이 될거라 생각합니다.







"선정 빡세기로 소문난 포터블코리아 체험단으로 선정되어 리뷰를 내 맘대로 자유롭게 씀"




Posted by 해인아범 heinpapa

댓글을 달아 주세요